2022.07.27 (수)

  • 흐림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22.4℃
  • 구름조금서울 27.3℃
  • 구름조금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3.0℃
  • 구름많음울산 22.7℃
  • 맑음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3.1℃
  • 구름조금제주 25.9℃
  • 흐림강화 24.7℃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정치

남원시의회, 기후위기 및 탄소중립 실천 세미나 개최

탄소중립 그린도시 만들기 연구회 주관

[타파인뉴스 최홍욱 기자] 전북 남원시의회 ‘탄소중립 그린도시 만들기 연구회’(대표의원 한명숙)는 지난 17일 남원시의회 대회의실에서 “기후위기 및 탄소중립 실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세미나는 이상석 공익재정연구소 소장을 초청해 기후위기에 따른 지방자치단체의 예산 운용방안 등 기후 환경 대응 예산에 대해 집중적으로 다뤘다.

 

기후위기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인지 예산제도, 남원시 기후변화 대응 예산에 대해 알아보고 관련된 사업 추진 조직체계의 변화역할에 대해 심도 있는 강연이 진행됐다.

 

한명숙 대표의원은 “실질적인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남원시에서도 온실가스 감축 등 예상되는 사업을 확대하고, 배출이 예상되는 사업의 규모는 축소하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며 “2050 탄소중립을 이루기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이에 뒷받침할 행정 추진력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