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19.3℃
  • 구름조금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2.2℃
  • 구름조금대전 21.4℃
  • 구름많음대구 25.2℃
  • 박무울산 21.8℃
  • 구름조금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1.2℃
  • 맑음고창 19.4℃
  • 맑음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18.4℃
  • 구름많음보은 20.3℃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21.4℃
  • 구름조금경주시 22.8℃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메뉴

김한수 의원, '뚝심으로 종자값 대폭 낮췄다'

[타파인뉴스 최홍욱 기자] 전북 남원시 주생·대산·사매·덕과·보절을 지역구로 둔 김한수 남원시의회 의원이 뚝심으로 종자값을 대폭 낮춰, 쌀값 하락, 양곡관리법 개정안 폐기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을 웃게했다.

 

최근 김한수 의원은 남원지역 종자가격을 주도하는 남원농협과 두차례 간담회를 통해 당초 포대당 43,000원이던 참동진(남원시 수매 품종) 종자가격을 38,000원으로 12% 낮추는 협의를 이끌었다. 그 결과 남원 전체 쌀농가들이 총 1,500만원(3,000포대)의 혜택이 돌아갔다.

 

그동안 김 의원은 제257회 남원시의회 임시회 경제산업위원회 회의에서 볍씨 종자 공급가격을 인하할 것을 주문한바 있다.

 

김 의원은 이어 제258회 남원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양곡관리법 개정안 재의결 촉구 결의안을 대표 발의하는 등 평소 농가 경영안정 대책을 지속적으로 요구해왔다.

 

김한수 의원은 "경영위기에 놓인 농가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자 늘 고민해오고 있었다"면서 "어려운 영농환경을 극복하고 활력 넘치는 농촌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