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4.8℃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4.1℃
  • 맑음제주 10.1℃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문화/관광

국악의 성지 남원서, 울긋불긋 단풍과 함께 휘몰아친 판소리

제1회 대한민국 청소년 페스티벌 청출어람 9일 개최

'제1회 대한민국 청소년 페스티벌 청출어람'이 9일 동편제의 발생지 등 국악의 성지로 불리는 전북 남원시 운봉읍에서 개최됐다.


(사)민속국악진흥회가(이사장 김익규) 주관한 이날 공연은 국악 선인의 뜻을 기리고 추모하기 위해 준비됐으며, 우리 음악의 뿌리위에 새싹들인 학생들이 특별무대위에 올라 그동안 갈고 닦았던 실력을 품어냈다.


이날 무대는 사물 판 굿을 시작으로 ▲판소리 심청가 中 타루비 대목 ▲박범훈류 피리산조 ▲판소리 춘향가 中 이별가 ▲원장현류 대금산조 ▲가야금병창 홍보가 中 제비노정기 ▲판소리 충향가 中 신연맞이 ▲특별출연 시나위 합주 ▲단가 추억 ▲한국무용 화선무 ▲입체창 춘향가 中 사랑가 ▲남도민요 등으로 꾸며졌다.


동영상특히 춘향가에서 가장 사랑을 받는 '사랑가'는 몽룡에 모지후 군과 춘향에 이예은 양이 세련된 선율로 관객들의 심금을 울려 우레와 같은 박수갈채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