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3 (금)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20.1℃
  • 맑음서울 17.3℃
  • 구름조금대전 17.4℃
  • 구름조금대구 18.6℃
  • 구름많음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20.5℃
  • 구름많음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19.5℃
  • 구름조금보은 13.5℃
  • 구름조금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8.0℃
  • 구름많음경주시 17.2℃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사회

군산해경, 군산시 야미도 선착장 차량 해상추락으로 익수자 구조했으나 끝내 숨져

[타파인뉴스 최홍욱 기자] 전북 군산시 옥도면 야미도 선착장에서 차량이 해상으로 추락해 해경이 익수자 구조에 나섰지만 끝내 숨졌다.

 

군산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 5일 오후 6시 24분경 전북 군산시 옥도면 야미도 선착장에서 차량이 바다에 빠졌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경비함정 1척과 해경구조대, 새만금파출소 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고,

차량 내부에 있던 익수자 A씨(남, 55년생)를 소방구조대와 함께 구조 후 119에 인계해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숨졌다고 전했다.

 

차량은 수중 바닥에 뒤집혀 있고 익수자는 차량 뒷좌석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큰소리가 나서 확인해보니 선착장에 주차 됐던 차량이 해상으로 추락해 있었다”는 신고내용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경 관계자는 “야미도 선착장은 레저를 즐기러 오는 낚시객과 차박객이 많다”며 “선착장을 이용하는 국민들은 차량 추락 등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