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23.1℃
  • 맑음서울 29.4℃
  • 구름조금대전 30.6℃
  • 맑음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9.7℃
  • 연무부산 26.6℃
  • 구름조금고창 27.5℃
  • 박무제주 21.4℃
  • 맑음강화 27.9℃
  • 맑음보은 26.9℃
  • 구름많음금산 30.1℃
  • 구름조금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24.0℃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사회

순창군 채계산 출렁다리 8일부터 '잠정 운영 중단'

개통 13일만에 '중단'
6일 순창군...'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동참키로

 

전북 순창군 채계산 출렁다리가 개통 13일만에 '잠정 운영'을 중단키로 했다.

 

6일 순창군에 따르면 오는 8일부터 채계산 출렁다리를 건널 수 없다고 말했다. 이번 운영 중단 결정은 지난 4일 정부가 발표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방침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이날 정부는 3월22일부터 15일간 운영하기로 했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를 2주간 연장하여 4월19일까지 계속한다고 발표했다.

 

전북 순창군 적성면에 위치한 채계산 출렁다리는 지난 2년간 공사 끝에 지난달 27일 정식 개통했다.

채계산 출렁다리는 무주탑으로 국내 최장거리를 자랑하며, 높이 또한 가장 낮은 곳이 지상으로부터 75m, 가장 높은 곳이 90m에 이르고 있어 아찔함을 자랑한다.

 

그 결과 개통 이후 평일에도 1일 1500명이상이 다녀갈 정도로 높은 인기를 누렸다.

 

개통 당시부터 순창군은 코로나19 확산을 염려해 개통식은 별도로 치르지 않았으며, 현장 소독은 물론, 출렁다리 방문자 한방향으로 이동, 마스크 미착용자 제한, 손소독 실시 등 방문객 방역에 많은 신경을 썼다.

 

하지만 개통 이후 인근 경상도와 전라도, 경기도 등 전국 각지에서 봄을 맞아 출렁다리를 방문하는 상춘객들이 점차 늘어나자 지역 내부에서도 코로나19가 지역내 유입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았다.

 

순창군 입장에서는 채계산 출렁다리 개통이 올해 가장 큰 이벤트중 하나 였던지라 운영중단에 많은 아쉬움이 남지만, 지역내 경제효과 보다 군민 건강을 생각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해 많은 고심 끝에 운영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군은 향후 `사회적 거리두기` 정부 방침의 발표에 따라 채계산 출렁다리 재개통을 논의할 방침이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여전히 코로나19의 위험이 잦아들지 않고 있어, 이번 운영중단을 결정하게 됐다”면서 “관광객들은 이점 참고하여 순창 방문에 차질없기를 바란다. 많은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자정보

이상선 기자

기자를 해보니,
항상 사람들은 어떤 현상이 일어나면 동조하고 이해하는 투로 말은 하지만,...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