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9℃
  • 맑음강릉 21.3℃
  • 맑음서울 16.3℃
  • 연무대전 19.4℃
  • 연무대구 19.9℃
  • 맑음울산 19.9℃
  • 맑음광주 20.0℃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8.8℃
  • 맑음제주 21.8℃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7℃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0.6℃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남임순싹다말해

순창군 통학택시비 500원..'이제 편하게 학교가요.'

교통약자 편의지원 사업, 군도비 9200만원 소요

URL복사

“통학 문제로 읍내에 위치한 중·고등학교 근처로 이사가야 하는지 걱정했는데, 순창군의 통학택시로 한결 편안하게 다닐 수 있어 다행입니다”

 

전북 순창군 면 단위 외곽지역에 거주하는 중·고등학교 학생의 학부모들은 그동안 아이들의 통학이 불편해 순창읍으로 이사를 가야하는 것이 아닌가 걱정이 많았다.

 

하지만 순창군의 '통학택시'가 생기면서 부모들의 불편함이 사라져, 이사걱정도 사라졌다.

 

9일 순창군에 따르면 통학택시는 농어촌 지역에 거주하면서 읍·면에 소재하는 중·고등학교에 재학중인 학생을 대상으로 통학거리와 노선버스의 운행상황 등을 고려해 대상자를 선정했다.

 

군은 학교에서 집까지 거리가 2km 이상이고, 등·하교 시간대 운행버스가 없거나, 버스 승강장까지 거리가 1km 이상이며, 교통이 불편한 중·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군은 올해 순창교육지원청의 협조로 대상자를 추천받아 총 87명을 통학택시 이용자로 선정했다.

 

올 3월부터 7월, 여름방학 전까지, 하루 2번 등·하교를 할때마다 학생들은 500원을 내고, 맘편히 택시를 이용해 개편된 교통편의에 만족하고 있다. 멀게는 집부터 학교까지 통학거리가 24㎞ 거리 학생도 있다.

 

군은 하반기도 통학택시를 이용하려는 학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관련 예산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군은 하반기 통학택시 대상자를 선정을 위해 순창교육지원청의 대상자 추천을 받아 이달 중 대상자를 선정할 방침이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면 단위 지역에서 등하교를 위해 먼 거리 통학을 감수하는 학생들에게 통학택시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면서 “지역 내 학생들이 불편함 없이 원하는 학교로 등하교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