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구름조금동두천 30.4℃
  • 흐림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31.4℃
  • 구름많음대전 28.8℃
  • 대구 24.0℃
  • 울산 23.5℃
  • 흐림광주 26.2℃
  • 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7.5℃
  • 흐림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30.7℃
  • 구름많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25.8℃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메뉴

손 씻기 만으로도 ’수족구병' 예방

여름철 감염 질환, ‘손 씻기’로 예방해요

[타파인신문 이상선 기자] 남원시보건소(소장 한용재)는 최근 영유아(0~6세)를 중심으로 수족구병 환자 수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영유아가 있는 가정 및 관련 시설에서의 손씻기 등 수족구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수족구병은 기온이 따뜻해지는 6월~7월 사이에 많이 발생하는 ‘여름철 감염 질환’이다. 국내 수족구병은 대부분 콕사키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최근에는 엔테로바이러스 비중도 높아졌다.

 

감염은 대변, 호흡기분비물(침·가래·콧물), 바이러스에 오염된 식품·장남감 등을 통해 전파된다. 보통 감염 후 2~3일 동안 발열, 식욕부진, 인후통 등이 나타난 이후 3~4일이 지나면 호전되나, 드물게 뇌수막염, 뇌간뇌염 등 치명적인 합병증이 동반될 수 있다. 따라서 영유아가 고열·구토 등 수족구병 의심 증상을 보이는 신속히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또한 수족구에 걸린 영유아는 증상 발생 동안은 여전히 전염력이 강하기 때문에, 회복될 때까지 어린이집 등의 등원을 자제하도록 해야하며, 환자가 있는 가정에서도 환자를 돌본 후 손씻기, 생활용품을 따로 사용하는 등 가족 구성원 간 감염이 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남원시보건소는 “수족구병은 아직 예방백신이 개발되지 않아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손씻기 등 예방수칙 준수가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특히 영유아 보육시설에서는 수족구병 예방관리를 위해 손씻기 및 장난감을 포함한 물품 소독 등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프로필 사진
이상선 기자

내 편인 사람들한테 비수를 꽂고, 상처 주는 일. 내 편인 사람들을 실망시키고, 불편하게 만드는 일. 남들은 기자가 하는 일이 '남의 비극 가지고 장사하는 거"라고 말한다.
여러분들의 생각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