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14.3℃
  • 맑음서울 10.1℃
  • 황사대전 10.1℃
  • 황사대구 13.2℃
  • 황사울산 13.6℃
  • 황사광주 10.6℃
  • 황사부산 14.0℃
  • 맑음고창 7.2℃
  • 황사제주 15.3℃
  • 맑음강화 11.9℃
  • 맑음보은 6.2℃
  • 구름조금금산 6.7℃
  • 구름많음강진군 9.2℃
  • 맑음경주시 10.4℃
  • 맑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사회

[르포] 29일 오전 남원신천지 관련 스위트호텔...'한산'

남원경찰...만일에 사태 대비 '근무'
호텔측...'입구봉쇄'
취소 통보 못받은 하객들 보여...호텔측 '결혼식 연기 설명'

URL복사

 

'신천지신도' 결혼식이 예정됐던 전북 남원 스위트호텔은 지난 27일 '결혼식불과' 결정으로 정작 29일 오전은 호텔측 직원들의 통제로 한산했다.

 

이날 스위트호텔 주변 분위기는 삼엄한 긴장감으로 더욱 을씨년스러웠다. 호텔을 출입하기 위해서는 먼저 다리 하나를 건너야 한다. 호텔측은 그곳에 아침부터 외부인들의 출입을 막는 바리케이드를 설치해 차량과 방문객을 통제했다.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파견나온 남원경찰은 위하감이 들지 않도록 주변을 순찰했다. 결혼식이 취소된 사실을 알아서인지 정작 남원보건당국 직원들은 찾아볼 수 없었다. 

 

한편 '스위트호텔 신천지신자 결혼식' 논란은 지난 26일 '신천지 신도'라는 익명의 제보를 호텔측이 받으면서 남원보건당국과 경찰 등이 결혼식을 취소를 위해 첩보영화 007작전을 방불케하는 긴박했던 하루를 보냈다.

 

호텔측은 결국 지난 27일 예비부부를 불러 상황을 설명하고 결혼취소를 통보했고, 예비부부는 '최소 인원(가족)'만이라도 예식을 할 수 있도록 요청했다. 하지만 호텔측은 위약금을 감수하면서도 끝내 거부했다.

 

다음날인 28일 호텔측은 예비부부에게 다시 예식 취소를 통보하는 문자를 보내는 한편, 예식장을 폐쇄하는 결정을 내렸다.

 

예비부부는 결혼식 예약을 위해 8개월 전에 호텔을 찾아 최초 250인분의 식사를 계약했다. 예식을 1주일 남기고는 180인분으로 조절하는 여유를 보였다.

 

하지만 이들의 꿈같은 계획은 예식을 이틀 남기고 모두 물거품이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