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20.7℃
  • 흐림서울 19.3℃
  • 대전 17.5℃
  • 구름많음대구 19.9℃
  • 구름조금울산 20.0℃
  • 구름많음광주 21.6℃
  • 맑음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1.8℃
  • 구름조금제주 24.8℃
  • 구름많음강화 18.9℃
  • 맑음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4.1℃
  • 흐림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정치

배너

이용호 국회의원, 공정위의 '호남 차별' 의혹 제기

지역경제 극단적으로 어려워 수만명 실직사태 직면
하림, 금호, 미래에셋 등 공정위의 호남기업 조사 뒷말 무성

URL복사

 

 

무소속 이용호 국회의원은 공정거래위원회의 ‘호남 차별’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지난 9일 이 의원은 ‘공정위의 호남기업 집중 조사에 대한 입장’이란 성명서를 통해 최근 호남 경제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특정지역 출신 관련 기업들의 강도 높은 조사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다.

이 의원은 “최근 재벌개혁의 고삐를 죄면서 경제민주화의 최전선에서 활약하고 있는 공정거래위원회의 활동을 응원하고, 지지한다”며 “경제 양극화가 심화된 상황에서 일감몰아주기 등을 통한 재벌총수일가의 사익편취, 부당내부거래, 협력업체에 대한 갑질 등을 발본색원하고 바로 잡는 것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러나 ‘경제검찰’로 불리는 공정위 조사는 철저한 사전조사와 정확한 물증을 바탕으로 엄정하게 진행돼야 한다”며 “최근 공정위가 조사하고 있는 기업들이 우연의 일치인지 모르겠지만 공교롭게도 대표적인 호남기업이고, 호남 출신 회장이 운영하는 곳들이다”고 지적했다.

이용호 국회의원은 “하림, 금호아시아나, 미래에셋 등에 대한 조사를 공정위대로 타당한 이유를 가지고 조사에 착수했겠지만 이를 두고 호남 지역사회 일각에서 어떤 정치적 의도가 있는 게 아니냐, 호남 차별 아니냐는 등의 얘기들이 흘러나오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호남 경제는 가뜩이나 전례 없는 위기 상황에 놓여 있다”며 “현 정부 출범 이후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가동 중단,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금호타이어 해외매각 움직임, 서남대 폐교 등으로 호남의 수만명 실직 사태는 지역을 넘어 국가적인 부담으로 이어질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이용호 의원은 “지난 대선에서 호남은 61.4%, 전북은 17개 시·도 중 최고인 64.8%라는 압도적인 지지를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냈다”며 “호남은 정권 창출에 앞장선 만큼 현 정부에 대한 기대가 컸지만, 최근 호남 경제 위기 상황으로 현 정부에 대한 기대감은 실망감으로 변할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경제의 환부는 정확히 도려내야 한다”며 “하지만, 공정위 조사가 특정지역을 겨냥해서는 안 될 것이고, 그런 의심을 받지 않도록 경계해야 할 것이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기자정보

이상선 기자

기자를 해보니,
항상 사람들은 어떤 현상이 일어나면 동조하고 이해하는 투로 말은 하지만,...

프로필 사진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