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3.8℃
  • 흐림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16.7℃
  • 구름조금대전 18.8℃
  • 연무대구 15.4℃
  • 구름많음울산 19.1℃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조금부산 21.6℃
  • 흐림고창 16.5℃
  • 맑음제주 24.8℃
  • 흐림강화 16.1℃
  • 구름많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6.8℃
  • 흐림강진군 18.6℃
  • 구름많음경주시 17.9℃
  • 구름조금거제 19.2℃
기상청 제공

정치

배너

민주당, 이용호 의원 복당 불허

URL복사
▲지난 8일 더불어민주당 남원임실순창 지역위원회 시도의원과 일부 당직자 등 50여명은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용호 의원의 복당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더불어민주당 남원임실순창 지역위원회
이용호 국회의원(남원, 임실, 순창)의 민주당 복당이 불허됐다.

지난 13일 더불어민주당은 제2차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어 무소속 이용호 의원의 복당을 논의했으나 '정강정책에 맞니 않는 행보를 해왔다"며 불허하는 방향으로 결론을 내렸따.

이 의원은 지난 20대 총선에서 남원, 임실, 순창지역구에 국민의당으로 출마해 당시 박희승 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이후 작년 지방선거과정에서 무소속 연대를 결성하는 등 민주당과 대립각을 세워왔다.

이런 이 의원의 지난 행보로 복당신청 소식이 알려지자 지난 8일 민주당 전북 남원·임실·순창 지역 당원들이 입당 반대기자회견에 나서는 등 지역사회 반발이 이어졌다.

또 2차례의 탈당 경력 등도 이 의원의 발목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복당 불허 방침에 대해 이 의원은 "민주당의 결정을 담담하게 받아들이고 복당선언과정에 대한 모든 말을 삼키겠다"며 "복당은 안됐지만 복당선언시 다짐했던 약속은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어 "자신을 더 성찰하는 계기로 삼고 국회의원으로서 나라에 기여하는 길이 무엇인지 고민하며 의정활동에 충실하겠다"며 "정치르를 새로 시작한다는 각오로 언행을 무겁게 하겠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안타까운 것은 저를 응원하고 환영해주신 지역민들과 당원들이 입었을 상처다"며 "죄송하다는 말슴과 함게 제대로 된 의정활동과 지역발전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